UPDATED. 2019-11-22 06:10 (금)
“내 차례는 언제 오나”
상태바
“내 차례는 언제 오나”
  • 육성준 기자
  • 승인 2016.03.15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기번호 85명, 은행창구 대기실 가득 찬 학생들이 자신의 번호가 손꼽아 기다린다. 차례가 오려면 한 시간은 족히 기다려야 한다. 일부 학생은 지쳐 잠이 든다. 이곳은 충북대 농협은행, 학생증을 발급받기위해 해매다 이맘때면 벌어지는 진풍경이다. 은행관계자는 “학생증은 도서관 등 학교시설을 이용할 수 있는 통합된 학생증입니다. 개인 신상을 입력하기 때문에 기다리는 불편은 감수해야 합니다.”고 설명했다. 한 신입생은 ”도서관을 하루 빨리 이용하려고 서둘러 학생증 만들기 위해 나왔다“고 말했다. 충북대는 신입생은 대학원생을 포함해 5000여명이다.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