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중앙동에 옛 청주역사 전시관 개관열차 디오라마, 옛 기록사진 등 전시

청주시가 쇠퇴한 구도심 상권활성화 방안으로 추진한 ‘구 청주역사 재현 및 환경정비사업’을 완료하고 옛 청주역사 전시관을 1월 7일부터 개관했다.

옛 청주역사 전시관은 상당구 북문로2가 113-2번지 일원 2,227㎡(건축 202㎡, 광장․주차장)에 조성됐다.

전시관은 외부의 옛 역사건물과 더불어 내부는 열차 디오라마, 청주시 옛 기록사진, 옛 승무원 물품 등을 전시한다.

이번 ‘구 청주역사 재현 및 환경정비사업’은 역사적 콘텐츠를 활용한 원도심 활성화사업인 옛 청주역사 조성과 중앙시장 일원의 집창촌 철거를 통한 청소년 유해환경 정비 등 두 가지 목적으로 추진돼 지난해 12월 완료됐으나, 시설 보완공사 및 지하주차장 하자보수 등의 이유로 개관이 지연됐다.

시 관계자는 “이번 옛 청주역사 개관이 적게나마 시민들의 문화적 욕구에 기여할 것”이라며 “중앙동 상권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운영 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박소영 기자   arggk@daum.net

<저작권자 © 충청리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소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