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김준권과 함께 판화를
독도-동도
독도-동도/ Ed.16+2AP, 89×54cm, 彩墨木板 2014년 작

이 작품에선 내가 지금 독도 앞에 서 있는 듯 현장감이 느껴진다. 독도는 우리나라 가장 동쪽 끝에 있다. 비교적 큰 두 개의 섬과 작은 바위섬으로 이뤄진 화산섬이다. 지난 1일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독도가 재조명됐다. 일본정부가 독도 영유권을 주장하지만 우리는 독도가 대한민국 땅임을 다시 한 번 확인하며 만세운동을 재현했다.

가수 한돌이 부른 ‘홀로아리랑’ 노래는 이렇게 시작한다. “저 멀리 동해 바다 외로운 섬 오늘도 거센 바람 불어오겠지/ 조그만 얼굴로 바람 맞으니 독도야 간밤에 잘 잤느냐”

충청리뷰   webmaster@ccreview.co.kr

<저작권자 © 충청리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리뷰의 다른기사 보기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