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6 10:40 (수)
꽃비
상태바
꽃비
  • 충청리뷰
  • 승인 2019.04.04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꽃비-첫사랑 Ed.30+7AP/ 40×70cm / 油性木版 2015년작

청주 무심천에 벚꽃이 환하게 피면 선보이려고 아껴뒀던 김준권 작가의 작품이다. 그 때가 딱 지금이다. 물론 충북도내 전역에는 벚꽃길이 많다. 무뚝뚝하기가 이를데 없는 사람도 벚꽃이 존재감을 드러내면 꽃길에 가서 사진 한 장 찍는다. 그 만큼 벚꽃은 힘이 세다. 연분홍 벚꽃이 바람에 날리면 사람들 마음도 흔들린다. 사랑하게 하는 것 또한 벚꽃의 힘이다. 벚꽃 아래 아련한 첫사랑만 떠올리지 말고 올 봄에는 다시 사랑을 하자.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