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1 22:40 (토)
고유정 오른손 "전남편이 성폭행 시도" 증거신청
상태바
고유정 오른손 "전남편이 성폭행 시도" 증거신청
  • 권영석 기자
  • 승인 2019.06.14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유정 오른손 1

고유정 오른손 "전남편이 성폭행 시도" 증거신청

전 남편을 잔혹하게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는 고유정(36)이 붕대 감은 오른손을 법원에 증거보전 신청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고씨는 검찰 송치를 앞둔 지난 10일 변호인을 통해 증거보전 신청을 접수해 심문을 앞두고 있다. 증거보전은 붕대가 감긴 오른쪽 손으로 확인됐다.
 
증거보전이란 증거를 미리 확보해 놓지 않으면 재판에서 증거로 이용할 수 없게 될 우려가 있을 때 신청하는 제도다. 
 
고씨는 지난 1일 긴급체포됐을 때부터 오른손에 흰색 붕대를 감고 있었다. 경찰은 범행 과정에서 다친 것으로 보고 있다.
 
고씨는 경찰 수사에서 살해 혐의를 인정하면서도 “전 남편인 강모(36)씨가 성폭행하려고 해 이에 대항하는 과정에서 살해하게 된 것”이라면서 우발적 범행임을 주장하고 있다.
 
오른손 증거보전 신청은 전 남편이 성폭행하려 하자 대항하는 과정에서 오른손을 다친 것이라고 검찰 수사나 재판 과정에서 입증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경찰은 고씨의 이같은 주장을 허위로 보고 있다. 

한편 고 씨는 지난 12일 검찰에 송치됐다.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