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최신기사 사회
고유정 오른손 "전남편이 성폭행 시도" 증거신청
고유정 오른손 1

고유정 오른손 "전남편이 성폭행 시도" 증거신청

전 남편을 잔혹하게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는 고유정(36)이 붕대 감은 오른손을 법원에 증거보전 신청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 고씨는 검찰 송치를 앞둔 지난 10일 변호인을 통해 증거보전 신청을 접수해 심문을 앞두고 있다. 증거보전은 붕대가 감긴 오른쪽 손으로 확인됐다.
     
    증거보전이란 증거를 미리 확보해 놓지 않으면 재판에서 증거로 이용할 수 없게 될 우려가 있을 때 신청하는 제도다. 
     
    고씨는 지난 1일 긴급체포됐을 때부터 오른손에 흰색 붕대를 감고 있었다. 경찰은 범행 과정에서 다친 것으로 보고 있다.
     
    고씨는 경찰 수사에서 살해 혐의를 인정하면서도 “전 남편인 강모(36)씨가 성폭행하려고 해 이에 대항하는 과정에서 살해하게 된 것”이라면서 우발적 범행임을 주장하고 있다.
     
    오른손 증거보전 신청은 전 남편이 성폭행하려 하자 대항하는 과정에서 오른손을 다친 것이라고 검찰 수사나 재판 과정에서 입증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경찰은 고씨의 이같은 주장을 허위로 보고 있다. 

    한편 고 씨는 지난 12일 검찰에 송치됐다.


    권영석 기자  softkwon@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리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