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1 22:40 (토)
[오늘 날씨] 천둥·번개와 함께 소나기 '5~30mm', 내일 날씨는?
상태바
[오늘 날씨] 천둥·번개와 함께 소나기 '5~30mm', 내일 날씨는?
  • 권영석 기자
  • 승인 2019.06.15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 날씨 3

 

[오늘 날씨] 천둥·번개와 함께 소나기 '5~30mm', 내일 날씨는?

 

토요일인 15일엔 중국 상해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구름이 많겠고 경기 동부, 강원영서, 충북북부, 경상도 등에 오후에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내리겠다. 

특히 오후부터 밤 사이에 소나기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돼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겠다.

특히 강원영동과 경북 동해안에는 저녁 시간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해 일요일인 16일 아침까지  5~30mm 가량의 비가 내릴 전망이다. 

이날 아침 기온은 서울 18도등 15∼19도, 낮 기온은 21∼29도로 예보됐다.

기상청 일기예보에 따르면 지역별 낮 최고기온은 서울 27도, 인천 24도, 수원 27도, 춘천 28도, 강릉 23도, 청주 27도, 대전 세종 27도,전주 26도, 광주 24도, 대구 28도, 부산 25도, 울산 23도, 창원 27도, 제주 23도 등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에서 '좋음'∼'보통'으로 무난하겠다. 

바다에서는 서해와 남해에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다. 

남해안은 이날부터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의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해안가 저지대에서는 만조 시 침수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 줄것을 당부했다. 

파고는 서해·남해 앞바다에서 0.5∼1.5m, 동해 앞바다에서 0.5∼2.0m로 예보됐다. 먼바다에서는 남해 1.0∼3.0m, 동해 0.5∼2.5m, 서해 0.5∼2.0m 높이의 파도가 일겠다.

한편 일요일인 16일은 중국 상해 부근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맑겠다.

아침 기온은 14~18도(평년 15~19도), 낮 기온은 19~28도(평년 23~29도)가 되겠다.

이날 오후부터 동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높은 파도가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해안가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기상청은 "남해안은 내일부터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의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해안가 저지대에서는 만조 시 침수 피해가 없도록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갑작스런 주말날씨에 관심이 많은 이유는 바로 16일 오전 1시(한국시간) 폴란드 우츠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우크라이나와 대한민국 U20 축구팀과의 ‘2019 FIFA U20 월드컵 결승전’ 거리 응원전 때문이다.

기상정보업체 케이웨더도 “주말날씨는 동풍의 영향으로 15~16일은 동해안에 비가 오겠고, 대기가 불안정하여 15일은 동부내륙에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