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20 12:05 (수)
쇼트트랙 대표팀 전원퇴출 왜?
상태바
쇼트트랙 대표팀 전원퇴출 왜?
  • 권영석 기자
  • 승인 2019.06.25 07:36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쇼트트랙, 선수촌 집단 퇴출?

쇼트트랙 대표팀 전원퇴출 왜?

쇼트트랙 선수 전원이 진천선수촌에서 집단 퇴촌 당했다.

MBC 단독 보도에 따르면 지난 17일 진천선수촌에서 훈련 도중 평창 올림픽 쇼트트랙 메달리스트인 A선수가 대표팀 후배 B선수의 바지를 내려 성기가 노출됐다.

이에 수치심을 느낀 B선수가 "성희롱을 당했다"라며 신고한 사태가 벌어진 것.

대한체육회는 지난 24일 이번 사건과 더불어 최근 무단 외박을 하는 등 훈련 기강 해이에 대한 책임을 물어 쇼트트랙 팀 전체의 퇴출을 결정했다고 빙상연맹에 통보했다.

이에 따라 남녀 16명인 쇼트트랙 대표팀은 이번 징계에 대한 공문이 접수되는 오늘(25일) 오전 진천선수촌에서 모두 퇴촌당할 예정이다.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형환 2019-06-25 22:14:39
무단 외박은 잘 모르겠다. 기강 해이라고 할만 하다. 그러나 남자끼리 바지를 내려서 장난을 쳤다면 성희롱은 아니라고 본다. 남자가 여자에 대한 행위가 아니라면.....! 이런 것 까지 간섭하면 젊은 10대 후반의 발랄한 젊은이들인데....숨이 막혀서 어떻게 선수촌 생활을 하나.....!!!

주유천하 2019-06-25 21:54:57
퇴출이 아니라 자격을 박탈시켜야 됩니다. 미투로 온나라가 시끌벅적하던
때가 엊그제 인데. . . 그런 성추행은 그동안 있어왔던 것이라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