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4 18:00 (목)
충북 지역 첫 친일 잔재 답사기
상태바
충북 지역 첫 친일 잔재 답사기
  • 박소영 기자
  • 승인 2019.07.16 18:1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책 <불망, 빗돌이 먼지가 되도록> 펴낸 김남균 충북인뉴스 편집국장

3.1혁명운동, 상해임시정부 100주년을 맞이해 충북지역 친일 잔재 답사기가 나왔다. 인터넷신문 충북인뉴스 김남균 편집국장은 지난 1년 동안 충북 지역의 친일현장을 구석구석 찾아다녔다. 알려지지 않았던 충북지역 인물들의 친일 역사가 그의 발걸음으로 세상에 나왔다.

충북인뉴스의 첫 탐사보도보고서인 책 <불망, 빗돌이 먼지가 되도록>(고두미 출판)는 민족과 동포를 배신하고 일제에 부역한 이들에 대한 세밀한 기록이다. 일제부역자들은 오히려 자신의 공로를 잊지 말라며 단양에서 청주, 충북의 남단인 영동까지 스스로 ‘영세불망비’를 세웠다.

김남균 저자는 “제 동포에게 총부리를 겨누었던 자들은 역사를 각색해 영원히 기억되고자 했다. 친일파들의 잔재를 꼭 세상에 알리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출판기념회는 24일 오후 7시 청주시 용암동 S컨벤션에서 열린다. 값 1만 5000원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세종대왕님 영화 나랏말싸미영화 2019-07-21 21:27:17
세종대왕님 영화 나랏말싸미영화 국민모두 꼭보자
일본 불매운동 검색하자 대한민국 부국강병만들자
인터넷 다음 네이버 구글 검색창에서 종교 개판이다 검색필독하자
인터넷 다음 네이버 구글 검색창에서 성범죄 1위 목사 검색 필독하자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