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6 15:26 (금)
송중기, 송혜교 각자의 길 간다
상태바
송중기, 송혜교 각자의 길 간다
  • 육성준 기자
  • 승인 2019.07.22 1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중기, 송혜교 각자의 길 간다

송중기, 송혜교 각자의 길 간다

송중기(34)·송혜교(37) 부부가 1년 9개월 만에 완전한 남남이 됐다.

서울가정법원 가사 12단독(장진영 부장판사) 재판부는 22일 오전 10시 두 사람의 이혼 조정기일을 비공개로 열어 조정을 성립했다.  

이혼 조정은 정식 재판을 거치지 않고 부부가 법원의 조정을 거쳐 이혼하는 절차다.

지난달 26일 송중기가 이혼 조정을 신청한 이래 26일 만이다. 

당시 송중기는 "두 사람 모두 잘잘못을 따져가며 서로를 비난하기보다는 원만하게 이혼 절차를 마무리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송혜교 소속사 UAA코리아도 "성격 차이"로 인해 이혼 절차를 밟게 됐다고 밝혔다. 

송중기와 송혜교는 선풍적인 인기를 끈 KBS 2TV 드라마 '태양의 후예'로 인연을 맺었다. 둘은 2017년 7월 열애와 결혼 계획을 동시에 알렸다. 이후 같은해 10월 결혼식을 올렸으며 1년 8개월 만에 이혼을 선언했다.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