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최신기사 방송·연예
'암살' 전지현, 역사관 논란 "나랏일 관심없어 공감 어렵다"
'암살' 전지현, 역사관 논란 "나랏일 관심없어 공감 어렵다"

'암살' 전지현, 역사관 논란 "나랏일 관심없어 공감 어렵다"

15일 광복절을 맞아 영화 '암살'을 방영중인 가운데 출연배우인 전지현의 역사관이 논란을 빚고 있다.

최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전지현의 역사관을 지적했다.

홍석천이 “전지현 씨가 역사관 논란이 있었다는 이야기가 있다”고 질문하자 레이디제인은 “개봉 당시 한 영화잡지 인터뷰가 논란이 됐다. ‘독립이나 민족정신에 크게 관심 있던 것도 아니고 나랏일에 별로 관심이 없어서 공감하기 어려웠다’고 대답하면서 누리꾼들이 역사의식에 대해 비난했다”고 설명했다.

박수홍은 전지현의 역사관 논란에 대해 “가식 없고 솔직하게 인터뷰해야겠다고 생각할 수도 있다. 독립운동가 역할을 맡았는데 역사에 관심 없었다고 인물이 이해되지 않았다고 하는 건 공감이 되지 않는다”고 조심스럽게 말했다.

김가연 역시 “역사에 관심 없을 수 있다. 그럴 수 있지만, 이 작품에서 역사를 알게 됐고 좋았다는 이야기까지 해줬다면 이해를 해줬을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최정아 기자는 "전지현을 보면서 인터뷰 훈련의 필요성을 느꼈다"고 말했다.

실제 전지현은 해당 잡지 인터뷰와 다른 매체의 인터뷰를 통해서 "그 시대를 살아본 게 아니니깐 일제강점기에 독립운동을 하던 여성의 심정과 인물을 이해하는 것부터 어려운 도전이었고 걱정도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감독님이 역사 선생님이었고 저한테 퀴즈를 내는 등 역사를 요약해서 알려주셨다. 저도 연기를 하며 사료를 검토하고 시대 상황을 이해하면서 점점 '안옥윤'에게 다가갈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또한 전지현은 "이제 태극기만 봐도 뭉클하고 애국심이 절로 생긴다"고 밝히기도 했다.

육성준 기자  eyeman2523@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리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육성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ㅇㅇ 2019-08-15 12:43:17

    제목은 자극적인데 그나마 기사 뒷부분에 제대로된 내용 써주셨네요 감사합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