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8 00:46 (금)
앞으로 충북도내 생활문화 확 달라지나
상태바
앞으로 충북도내 생활문화 확 달라지나
  • 홍강희 기자
  • 승인 2019.10.04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정부 생활SOC 복합화 사업에 8개 시, 군 23개 사업 선정

충북도가 2020년 정부 생활SOC 복합화 사업에 신청한 8개 복합사업 23개가 전부 선정돼 복합시설 건립을 통한 주민 삶의 질 향상이 기대된다. 총사업비 989억원 규모에 국비는 384억원이 투입된다.

건립예정 복합시설은 청주 영운동 복합문화 어울림센터, 충주 복합체육센터, 제천 시민문화센터 ‘산책’, 옥천 군서체육센터, 영동 가족센터, 증평 가족센터, 진천 복합혁신센터, 단양 올누림 행복 가족센터 등이다.

청주 영운동 복합문화 어울림센터에는 상당구에 돌봄 및 문화시설 부족해소를 위해 연면적 8,000㎡ 지하2층, 지상4층의 다함께돌봄센터, 생활문화센터, 주거지주차장 등 복합시설이 건립된다.

충주 복합체육센터에는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해 교현동에 연면적 9,600㎡ 지상4층, 지하1층 규모로 국민체육센터, 주민건강센터, 작은도서관, 주거지주차장 등이 들어선다.

특히 제천 시민문화센터 ‘산책’ 은 제천화재 참사로 낙후 지역이 된 하소동에 연면적 3,000㎡ 지하1층, 지상5층의 생활문화센터, 다함께돌봄센터 복합시설을 설치하여 참사 지역의 문화재생을 꾀한다.

옥천은 개발제한구역 등 규제로 소외된 군서 지역에 연면적 1,120㎡ 지하1층, 지상1층의 국민체육센터 및 작은도서관을, 영동은 영동읍 난계국악당 이전에 따라 기존 부지에 가족지원 통합서비스 제공을 위한 연면적 1,350㎡ 지하1층, 지상2층의 가족센터와 작은도서관을 짓는다.

증평은 증평읍 보건복지타운 내 가족 및 돌봄 공동체 기반 조성을 위한 연면적 1,600㎡지하1층, 지상3층 가족센터와 다함께돌봄센터를, 진천은 덕산면 혁신도시 내 주민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연면적 7,100㎡ 지하1층, 지상2층의 다함께돌봄센터, 공동육아나눔터 등을 조성한다.

그리고 단양은 단양읍에 연면적 6,400㎡ 지하1층, 지상4층 규모의 공공도서관, 생활문화센터, 가족센터의 복합문화공간을 조성할 예정이다.

한편 복합시설 외에도 생활SOC 단일시설 35개소에 국비 566억원이 투입될 예정으로, 2020년 충청북도 생활SOC 주요시설에 대한 투자가 대폭 확대될 전망이다.

도 관계자는 “도․시군의 유기적 협조 및 대응으로 2020년 생활SOC 주요시설에 선정될 수 있었다. 앞으로도 사업 발굴을 통한 국비 확보에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말했다.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