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8 00:46 (금)
어, 하늘을 나네
상태바
어, 하늘을 나네
  • 육성준 기자
  • 승인 2019.10.08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공예비엔날레 개막. 11월17일까지

 

이점원 조각가의 ‘하늘날기’ 작품이 청주공예비엔날레 전시장 천장을 수놓고 있다. 지난 7일 2019청주공예비엔날레의 화려한 막이 올랐다. 청주시와 청주공예비엔날레조직위원회가 주최하는 이 행사는 ‘미래와 꿈의 공예, 몽유도원이 펼쳐지다’를 주제로 11월17일까지 문화제조창C와 청주시 일원에서 열린다.

공예비엔날레는 5개 기획전과 3개 특별전으로 구성됐다. 세계 35개국 1200여명의 작가가 2000점의 작품을 선보이고 문화제조창C 4층에선 공예페어가 펼쳐진다. 청주시내 국·공·사립전시관 7곳에서도 연계전시와 교육, 체험 등의 부대행사가 열린다.
이번 공예비엔날레가 열리는 문화제조창C는 담배 생산이 중단된 2004년부터 폐건물로 방치되다가 문화재생사업을 통해 도심 속 열린 문화공간으로 거듭났다.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