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7 11:28 (토)
이 보다 더 고소하랴
상태바
이 보다 더 고소하랴
  • 육성준 기자
  • 승인 2019.11.27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 육거리시장 방앗간

 

가을철 방앗간에는 고소함이 진동한다. 아침부터 방앗간에 온 손님들은 잘 말린 들깨와 참깨를 포대에 담아 자신의 차례가 오기를 기다린다. 여름 끝 무렵에 수확해 일일이 털어 가을볕에 말린 들깨, 참깨가 기름이 되어 나온다. 깨를 6kg씩 기계에 넣어 압축해야 한 병당 1kg의 값진 기름을 얻을 수 있다. 기름 한 번 깔끔하게 짜낸다는 입소문에 육거리 시장 방앗간은 고소한 냄새가 끊이지 않는다.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