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7 10:05 (토)
소방복합치유센터 '탄력', KDI 예타 통과
상태바
소방복합치유센터 '탄력', KDI 예타 통과
  • 김천수 기자
  • 승인 2019.11.27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성 B/C 1.0 초과...설계비 확보 이은 쾌보
소방복합치유센터 유치전 때인 지난해 8월 7일, 현장실사에서 브리핑을 하고 있는 조병옥 음성군수.
소방복합치유센터 유치전 때인 지난해 7월 6일, 현장실사에서 브리핑을 하고 있는 조병옥 음성군수.

소방복합치유센터 건립사업 계획이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했다고 27일 음성군이 전했다. 58억원의 설계비 예산이 사실상 국회 문턱을 넘은데 이은 쾌보다.

충북혁신도시 내 음성군 맹동면 두성리로 입지가 확정된 소방복합치유센터는 300병상 규모의 종합병원급으로 충북 중부지역 의료 공백 해소에 큰 기대감을 주고 있다.

기획재정부는 201810월 예비타당성 조사를 시작한 지 1년 만에 결과를 내놨다. 음성군에 따르면 KDI 조사결과 경제성 분석값(B/C)이 기준치(1.0)를 넘었다. 정책성과 지역균형 발전성에서도 높은 점수를 받았다.

소방복합치유센터는 1407억원을 투입해 연면적 34386, 진료과목 19개 내외의 300병상 규모로 소방관과 아울러 지역주민이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종합병원이다.

앞서 국회는 지난 19일 소방복합치유센터 설치 근거가 담긴 관련 법안을 통과시켰다. 58억원의 설계비도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예산 심의에 반영된 상태다.

조 군수는 설계 및 건축공사 등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2022년까지 준공될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총동원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센터 건립으로 중부4군 지역 주민의 의료 서비스 질 향상과 충북혁신도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말했다.

한편 조병옥 음성군수는 예비타당성 종합평가 때 3시간여 동안 열정적인 답변을 보여 평가단의 주목을 끌었다.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