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8 10:38 (월)
안철수, 귀국 후 본격 정치 활동 재개
상태바
안철수, 귀국 후 본격 정치 활동 재개
  • 권영석 기자
  • 승인 2020.01.20 0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철수, 귀국 후 본격 정치 활동 재개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의원이 20일 광주 국립 5·18민주묘지 참배를 시작으로 본격 정치 활동을 재개한다.

안 전 의원은 이날 오전 7시30분께 청년들과 함께 서울 동작구 현충원 참배 후 곧바로 광주로 이동해 국립5.18민주묘지를 참배할 예정이다. 안철수계 비례대표 의원들과 바른미래당의 호남계 의원들이 동행한다.

이후에는 비공개 일정으로 전남 여수에 있는 장인 산소에 성묘한 뒤 자신의 고향인 부산 본가에서 가족들과 시간을 보낸다. 안 전 의원 측 관계자는 "공식 행사는 예정돼 있지 않다"며 "다음날 곧장 서울로 올 예정"이라고 말했다.
 
안 전 의원이 정치 재개 첫 일정으로 호남을 택한 것은 국민의당 시절 자신의 지지 기반이었던 '호남 민심'을 살피려는 의도로 보인다. 지난 2016년 총선에서 호남은 안 전 대표가 이끄는 국민의당에 전폭적인 지지를 보낸 바 있다.

안 전 의원 측은 귀국 후 광주를 먼저 방문하는 이유에 대해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서 영호남 화합과 국민통합이 필요하다는 신념을 재확인하는 한편 안 전 의원을 성원해주었던 호남에 대한 감사를 표현하기 위해서"라고 밝혔다.

안 전 의원은 전날 해외 체류 1년4개월만에 귀국했다. 지난 2018년 6.13 지방선거에서 패배한 뒤 9월 독일로 출국한 그는 지난해 10월 미국으로 옮겨 연구 활동을 이어왔다.

그는 귀국 기자회견에서 "진영 정치에서 벗어나 실용적 중도정치를 실현하는 정당을 만들겠다"며 자신은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