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9 20:43 (목)
강남구, 공유 킥보드 7개 사와 업무협약
상태바
강남구, 공유 킥보드 7개 사와 업무협약
  • 육성준 기자
  • 승인 2020.02.19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을 구현 중인 서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18일 안전한 교통 환경 조성을 위해 관내 7개 공유 전동킥보드 업체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전동킥보드 주차질서 확립 및 보행자 통행 불편 해소를 위한 협력 체계 마련 ▲분기별 실무협의회 및 연 2회 교통안전 캠페인 개최 ▲공유 퍼스널모빌리티(PM·개인형 이동수단) 제도 정비 등을 위한 것이다.

구는 5천여대의 전동킥보드를 서비스 중인 ▲다트 쉐어링(다트) ▲라임 코리아(라임) ▲매스 아시아(고고씽) ▲빔 모빌리티 코리아(빔) ▲올룰로(킥고잉) ▲윈드 모빌리티 코리아(윈드) ▲피유엠피(씽씽)를 포함한 7개 업체와 협력해 편리하고 안전한 공유 PM 이용환경을 조성한다.

아울러 구는 '더 강남' 앱을 통해 업체와 민원 처리 결과를 공유해 업무의 효율성을 높이고 전동킥보드 이용자 편의를 위한 다양한 서비스도 구축할 예정이다.

심인식 교통행정과장은 "안전하고 편리한 교통 환경을 위해 업무협약 및 환경순찰 등 다양한 보행 안전시스템 구축으로 '안전 도시, 강남'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