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04 09:55 (화)
'같은 편' 조응천도 추미애 공개 저격 "최근 언행, 말문 잃을 정도"
상태바
'같은 편' 조응천도 추미애 공개 저격 "최근 언행, 말문 잃을 정도"
  • 육성준 기자
  • 승인 2020.06.28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같은 편' 조응천, 추미애 공개 저격 "최근 언행, 말문 잃을 정도"(사진=kbs)
'같은 편' 조응천도 추미애 공개 저격 "최근 언행, 말문 잃을 정도"(사진=kbs)

 

더불어민주당 조응천 의원은 28일 자신의 SNS에 '추미애 장관님께'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검찰개혁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출범을 위해서라도 추 장관의 겸허한 자세가 필요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검사 출신인 조 의원은 "최근 추 장관의 윤 총장에 대한 일련의 언행은 제가 30년 가까이 법조 부근에 머무르면서 한 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낯선 광경으로서 당혹스럽기까지 해 말문을 잃을 정도"라고 추 장관을 비판했다.

조 의원은 또 "추 장관 취임 전 66명의 법무부 장관이 지휘권 행사를 자제하고 총장 의견을 들어 검사 보직을 제청했다"라면서 "과거 전임 장관들도 법령, 검찰의 정치적 중립에 대한 고려로 인해 언행을 자제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추 장관은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와 민주당 의원 대상 강연 등에서 윤 총장을 겨냥한 수위 높은 공개 발언을 해 일부 언론과 야당으로부터 '품격이 없다'는 비판을 받았다.

추 장관은 이에 대해 어제(27일) SNS를 통해 "문제는 '검언 유착'이지 장관의 언어 품격을 저격한다면 번지수가 틀렸다"고 반박했다.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