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07 22:57 (금)
장흥군, 주민소득 증가 새길 개척
상태바
장흥군, 주민소득 증가 새길 개척
  • 권영석 기자
  • 승인 2020.08.01 12: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four) 메카 장흥'을 추진하는 장흥군이 친환경 농수산물을 기반으로 주민소득 증가에 나섰다.
정종순 장흥군수는 민선 7기 출범과 함께 '군민 소득 두 배', '풍요로운 농어촌 육성'을 공약으로 내놓았다.

이를 위해 친환경 농수산물 기반 확대와 지역 특성을 살린 블루오션 농어업 경영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장흥군 2020년 친환경 농업 예산을 전년보다 25억9천200만원이 많은 301억7천만원을 수립했다.

이를 통해 친환경 유기질비료 및 토양개량제 공급 지원, 친환경 농산물 인증비 지원 등 다양한 국도비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군 자체 사업으로 농가 수요가 많은 혼합 유기질비료 및 벼 육묘용 포대상토 공급, 지게차 등 농업용 기계 장비 구매비에 대폭적인 예산을 편성했다.

농업 관련 예산을 조기에 집행하면서 정부에서 추진하는 재정 신속 집행에서도 앞서갔다.

친환경 농업 면적은 전체 농지면적의 40%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유능한 청년 인력을 키우는 한편, 도시민 유치와 안정적인 정착을 지원해 농어업 분야 전문가 육성할 계획이다.

2018년에는 전라남도 친환경 농업 평가에서 자치단체 분야 '대상'을 차지하며 유리한 고지를 선점했다.

장흥군은 친환경 농업 확산을 위해 친환경 실천 농가에 대해 주요 농자재 100% 지원과 사업자 선정 시 친환경 인증 농가를 우선 지원하고 있다.

친환경 쌀 포장재 및 포장기계 지원, 친환경 농업 단지 제초매트 지원, 유기농 쌀 생산장려금 지원, 친환경 농업인 역량강화사업 추진 등 친환경 농업 시책사업도 활발히 추진되고 있다.

장흥 10대 수산물의 소득 증대에 중점을 둬 수산소득 3천억원 시대를 앞당길 계획이다.

장흥 바이오식품 산단 내에는 FPC(수산물가공처리센터)를 유치해 수산물의 부가가치를 높일 계획이다.

장흥한우는 우량혈통의 송아지 보급, 축산물 이력제 실시, 친환경 축산단지 조성 등 체계적 생산기반을 마련한다.

LPC(축산물가공처리센터) 설치를 통해서는 유통 단계를 축소하고, 가격 경쟁력 향상과 고품질 소고기 공급에 나선다.

양봉산업 육성대책 마련, 장흥 표고버섯 기술지원 확대 등 군민 소득 증가를 위한 노력도 꾸준히 이어갈 방침이다.

정종순 군수는 "친환경 농업을 활성화해 소비자에게는 안전한 먹거리를, 군민에게는 소득향상의 새로운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며, "4(four) 메카를 중심으로 안정적인 지역 성장 발판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