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31 17:40 (토)
삶의 질 위협 요실금 원인 치료를…
상태바
삶의 질 위협 요실금 원인 치료를…
  • 충북인뉴스
  • 승인 2010.01.26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석영 청주의료원 비뇨기과장

   
▲ 이석영 청주의료원 비뇨기과장
요실금은 직접적으로 생명을 위협하는 질병은 아니지만 ‘삶의 질’과 밀접하게 연관되어 있는 문제이다. 중년여성은 물론 평균수명이 연장된 여성 노인인구의 증가로 요실금의 유병율이 증가하고 있으며, 최근 그 중요성이 크게 부각되고 있다.

요실금이란 자신의 의지와는 상관없이 원하지 않는 장소와 시간에 소변이 나오는 것을 의미한다. 요실금은 본인도 모르는 사이에 소변이 배출되어 속옷을 적시게 됨으로 이로 인해 환자에게 당혹감이나 수치심과 같은 정서적인 문제를 야기 시킬 뿐 아니라 요실금에 대한 걱정 때문에 일상생활 활동이 감소하게 되고 다른 사람들과 어울리는 것을 두려워하게 되어 사회 활동으로부터 고립되게 되며 지속적으로 속옷에 소변이 묻어 있게 됨으로써 피부 질환을 유발할 수도 있다.

또한 요실금으로 인한 냄새는 가족이 노인으로부터 멀어 지게 하는 원인이 된다.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방광 근육이 비대해지고 방광 벽이 두꺼워져서 방광의 확장 능력이 감소하게 되어 방광 내에 저장할 수 있는 소변의 양이 350~400ml에서 250~300ml 로 감소하게 된다. 즉 노인은 방광에서 보유할 수 있는 소변의 용량이 적으므로 웃거나 재치기와 같은 방광을 압박하는 행위가 있는 경우 요실금이 일어나게 된다. 또한 요도괄약근의 기능에 이상이 생기는 경우에도 '방광 충만'과 '요 저장'을 할 수 없고 결과적으로 요실금이 발생하게 된다.

요실금에 대한 치료는 요실금의 원인과 종류에 따라 다르게 실시되어야 하므로 반드시 전문의와 상의 후 적절한 치료법을 선택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
 먼저 약물치료는 방광근육의 긴장을 풀어주는 약물, 요도 괄약근을 조여 주는 약물 등을 이용하여 치료하고 있으며 약물 요법은 골반근육 강화운동이나 방광훈련과 같은 물리적인 치료와 병행되어지면 효과가 증가한다.

수술요법도 여러 가지 방법이 있지만, 최근에는 국소마취, 정맥마취 상태에서 정상보다 아래로 처진 방광과 요도를 테이프를 이용하여 원래의 위치로 복원시켜 주는 수술방법[TOT]이 개발되어 많이 시행되어지고 있다. 이 수술요법은 기존의 요실금수술보다 간편하고 치료효과도 가장 우수한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

◇요실금 자가진단은 △기침이나 재채기를 하면 자기도 모르게 소변이 새서 옷을 적신 적이 있다. △소변이 마려우면 참지 못하고 그대로 속옷에 적신 적이 있다. △소변을 볼 때 아랫배에 통증이 있거나 항상 하복부가 묵지근하고 소변을 본 후에도 시원하지 않은 적이 있다. △찬물에 손을 담그거나 물 흐르는 소리를 들을 때 또는 추운 겨울에 속옷을 소변으로 적신 적이 있다. 위의 질문에 해당하는 사람은 전문의와 상담을 통해 원인치료를 해야 한다.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