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소리음악중고등학교 정기연주회
상태바
새소리음악중고등학교 정기연주회
  • 권영석 기자
  • 승인 2019.10.31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소리음악중고등학교(교장 주미하)는 11월 3일(일) 저녁 7시 본교 5층 콘서트홀에서 ‘2019 새소리음악중고등학교 정기연주회’를 개최한다.

 올해는 본교가 개교 10주년을 맞는 의미 있는 해로 이번 정기연주회는 클래식 음악 전문교육과 올바른 마인드를 가르치는 인성교육을 통한 참된 음악인 양성의 성과를 기념하는 무대가 될 것이다.

 또한, 교육부에서 주최하는 ‘2019년 대한민국 미래 교육 한마당’에 본교가 ‘음악 및 인성 특화 우수 대안 교육 기관’으로 선정되어 이를 통한 우리 교육의 우수성 입증과 함께 미래 교육을 선도하는 교육기관으로 발전이 기대된다.

 본교는 클래식 본고장의 전통적 음악학교 체제(콘서바토리 제도)의 도입으로 중학교 1학년부터 고등학교 3학년까지 6개년의 교육과정이 통합적으로 운영되어 체계적인 음악 전문교육이 이루어지며, 상트페테르부르크 국립음악원과의 업무협약(MOU)을 통해 본교 주최 ‘마스터 클래스’ 등 최상의 음악교육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개교 이후 <부산 국제합창제> 등 여러 차례의 단체대회 수상 및 ‘찾아가는 음악회’를 통한 나눔과 봉사의 실천으로 학생들은 실력과 인성을 겸비한 음악가로 성장하였고 다양한 국내외 초청공연을 통해 무대와 관객의 소중함을 아는 훌륭한 음악가로 성장하였으며 여러 무대에서 학생들은 나만을 위한 음악이 아닌 다른 사람을 행복하게 하는 음악을 할 때 자신들도 행복해진다는 것을 깨닫게 되었다.

 개교 10주년 기념 정기연주회는 Sergey Svoyskiy(세르게이 스보이스키)(합창),와 박지용(오케스트라) 본교 지휘자의 지휘로 재학생이 모두 참여하여 합창, 오케스트라, 금관 앙상블, 현악 솔로 등의 다채로운 음악적 구성으로 ‘모차르트’의 《레퀴엠 d단조, 작품 626》, ‘글린카’의 《루슬란과 류드밀라 서곡》, ‘비에니아프스키’의 《바이올린 협주곡 제2번 d단조, 작품 22》 등의 클래식 음악의 진수를 알 수 있는 수준 높은 작품들과 대중에게 친숙한 곡들을 다양하게 연주할 예정이다.

 이번 개교 10주년 기념 정기연주회는 소중한 분들과 각계각층 인사들을 모시고 깊이 있는 음악과 함께 지난 성과를 기념하고 향후 희망과 발전을 인식하고 모색할 수 있는 자리가 될 예정이다.

 새소리음악중고등학교 주미하 교장은 “음악의 힘이 우리에게 가져온 긍정적인 변화인 행복, 자신감, 도전 의식 등이 우리 학생들이 올곧게 자라고 진정한 음악가로 성장하는 바탕이 되고 있다”며 “이번 정기연주회를 통해 개교 10주년을 의미 있게 기념할 수 있는 무대를 선보임과 동시에 이를 계기로 전 교직원이 합심하여 전 세계를 활동 무대로 삼는 올바른 마인드를 갖춘 세계적인 음악인을 양성하는 데 더욱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