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계 지나 리,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 부인 일정담당국장 선임
상태바
한국계 지나 리,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 부인 일정담당국장 선임
  • 육성준 기자
  • 승인 2021.01.16 0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이 7일(현지시간) 미 델라웨어주 윌밍턴에서의 대국민 연설을 마치고 부인 질 바이든과 함께 지지자들에게 인사하고 있다.<br>
한국계 지나 리,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 부인 일정담당국장 선임

한국계 지나 리가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의 부인 질의 일정 담당 국장으로 백악관에서 근무하게 됐다고 바이든 인수위가 밝혔다.

리 씨는 지금도 인수위에서 질 여사를 보좌하고 있다.

한국에서 태어난 후 미국으로 건너가 뉴욕주 롱아일랜드에서 자란 리 씨는 2006년 보스턴대에 입학했다.

2009년 민주당 거물 정치인 고(故) 에드워드 케네디 상원의원의 언론 담당 인턴을 거쳐 2010년 버락 오바마 행정부의 대통령부인실 언론 및 홍보담당 인턴으로 일했다.

2016년 대선에서 팀 케인 민주당 부통령 후보의 일정 관리를 맡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