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청 "13~14일 대양회관 방문자는 코로나 검사필수"
상태바
영암군청 "13~14일 대양회관 방문자는 코로나 검사필수"
  • 육성준 기자
  • 승인 2021.01.21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코로나

 

전남 영암군이 코로나19 확진자 동선을 공개했다.

21일 영암군청에 따르면 지난 13~14일 대양회관(영암읍 영암로 1372) 방문자는 코로나 검사를 받아야 한다.

전남 영암에서 사찰발(發)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이 지속되고 있다.

21일 전남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영암 사찰 관련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추가 발생했다.

693번 확진자는 사찰 관련 확진자와 접촉한 어린이집 n차 감염자로 추정된다.

693번 확진자는 영암지역 건설공사장 식당을 이용한 것으로 파악돼 접촉자 파악 등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694번 확진자는 사찰 확진자 접촉 후 고구마농장으로 확산된 감염과 연관이 있다.

최근 영암지역에서는 사찰, 고구마농장, 어린이집, 건설공사장 식당 등에서 확진자 44명이 발생했다.

또 이날 나주에서도 서울 서대문구 확진자와 접촉해 자가격리 중이던 주민(695번)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전남지역 누적 확진자는 695명으로 지역감염이 633명, 해외유입이 62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