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폭탄에 아수라장' 폭설로 유치원 등 강원 영동지역 학교 76곳 정상등교 못해[종합]
상태바
'눈 폭탄에 아수라장' 폭설로 유치원 등 강원 영동지역 학교 76곳 정상등교 못해[종합]
  • 권영석 기자
  • 승인 2021.03.02 2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눈 폭탄에 아수라장' 폭설로 유치원 등 강원 영동지역 학교 76곳 정상등교 못해[종합]
'눈 폭탄에 아수라장' 폭설로 유치원 등 강원 영동지역 학교 76곳 정상등교 못해[종합]

개학일인 2일 강원도에는 영동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려 유치원과 초·중·고교들이 휴업을 하거나 등교시간을 조정하는 등 많은 학교들이 정상 등교를 하지 못했다.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기준 속초 설악동 60.2㎝, 강릉 왕산면 56.2㎝, 양구 해안면 40.2㎝, 양양 38.5㎝, 정선 28.4㎝, 삼척 24.8㎝, 인제 24.6㎝, 철원 마현리 21.6㎝, 화천 20.6㎝, 동해 15.3㎝ 등 많은 눈이 내렸다.

학생들은 눈길과 빙판길로 인해 개학 첫날 등교에 애를 먹었다.

강원도교육청에 의하면 영동지역에서 휴업과 등교시간을 조정한 학교는 76곳이다. 이중 휴업한 학교는 51곳이고, 등교시간을 조정한 학교는 25곳이다.

지역별 휴업은 속초와 양양이 18곳으로 가장 많았고 고성 17곳, 강릉 12곳 등이다.등교시간 조정 역시 속초와 양양이 13곳으로 가장 많았으며 삼척 6곳, 고성 3곳, 강릉 2곳 등이다.

매일 등교 대상이 아닌 학년이나 학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등교 밀집도 3분의 2이하를 유지해야 하며 등교일수는 1주에 2~3회나 격주, 3주 중 2주다.

등교 밀집도는 향후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과 코로나19 확산 추세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