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퇴한 윤석열 전 검찰총장 아내 사무실서 포착
상태바
사퇴한 윤석열 전 검찰총장 아내 사무실서 포착
  • 육성준 기자
  • 승인 2021.03.07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검찰총장, 검찰총장 전격 사직 의사 발표 "법치 시스템 파괴..."
사퇴한 윤석열 전 검찰총장 아내 사무실서 포착

 

7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사퇴 사흘 만에 외부에 모습을 드러냈다. 지난 4일 총장직에서 사퇴한 윤 전 총장은 그간 자택에 머무르며 노출을 피해왔다.

이날 오전 윤 전 총장이 서울 서초구에 있는 ‘코바나컨텐츠’ 사무실을 찾은 모습이 언론에 포착됐다. 코바나컨텐츠는 윤 전 총장의 부인이 운영하는 전시·공연기획사다. 윤 전 총장 자택과 이어진 주상복합 건물 상가에 사무실이 있다.

윤 전 총장은 지난 4일 총장직에서 물러난 뒤 외부 일정 없이 서초구 자택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다. 윤 전 총장은 당분간 특별한 일정 없이 자택에서 머물며 향후 진로를 모색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윤 전 총장은 검찰 수사권 폐지와 중수청 설치에 대해 "이 나라를 지탱해온 헌법정신과 법치 시스템이 파괴되고 있고 그 피해는 고스란히 국민에게 돌아갈 것"이라고 총장직에서 물러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