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9 14:33 (일)
중국 속 작은 충북서 의료봉사
상태바
중국 속 작은 충북서 의료봉사
  • 경철수 기자
  • 승인 2010.07.20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의사회 의료봉사단 정암·양수촌서 1주일 무료진료

   
▲ 충북도의사회 의료봉사단은 지난해에도 해외 무료진료 봉사활동을 다녀왔다.
충북의사회 의료봉사단이 오는 26일부터 31일까지 1주일 동안 중국속의 작은 충북 정암촌과 양수촌을 찾아 무료진료 활동을 벌인다. 정암촌은 지난 1938년 일제의 오족협화 정책에 따라 강제 이주한 충북인 80가호가 살고 있다.

현재까지 충북사투리와 청주아리랑이 보존되어 전통 농악대가 운영되고 있다. 양수촌은 지난 1965년 설립된 마을로 40가호 정도가 한족들에게 논농사 등을 소작 주고 변경무역 등으로 생계를 꾸리고 있다.

도의사회는 이번에 19명의 의료진이 내과, 안과, 외과, 치과, 약사 진료를 충북대 학생들과 함께 벌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