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김준권과 함께 판화를
대화
대화 Ed.18+2AP/ 70×50cm/ 彩墨木版 2013년 작

요즘 김준권 작가의 작품에는 사람이 자주 등장하지 않는다. 그런데 여기에는 사람이 나온다. 바닷가에서 남녀가 뭔가 얘기하는 모습에 ‘대화’라는 제목을 붙였다. 이들은 무슨 대화를 할까. 손을 잡았거나 사이좋게 나란히 앉아있는 게 아니어서 뭔가 따지는 것 같기도 하고, 싸우는 것처럼 보이기도 한다. 그러나 따진들 어떻고 싸운들 어쩌랴. 푸른 바다가 바로 저기에 있는데.

충청리뷰   webmaster@ccreview.co.kr

<저작권자 © 충청리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리뷰의 다른기사 보기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