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5-28 22:05 (목)
진천종박물관 신철우 초대전 ‘웅혼’
상태바
진천종박물관 신철우 초대전 ‘웅혼’
  • 박소영 기자
  • 승인 2019.04.24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천종박물관이 오는 14일부터 5월 19일까지 신철우 초대전 '웅혼'을 개최한다.

종박물관은 한국종의 아름다움을 다채롭게 보여주고자 현대 예술 작가와의 협업 전시를 매년 열어왔다. 이번에 개최되는'웅혼'전은 그동안 진천종박물관이 선보여 온 기획전시와 맥을 같이 하는 것으로 한국종의 미감을 한국미술의 역사와 맥락 속에서 보여주게 된다.

신철우 초대작가는 선사 토기의 원초적 미감, 고대 범종의 조형과 울림에 응축된 생명력, 분청사기에 깃든 소박미와 해학미, 고졸한 글씨 등 시대마다 감지되는 한국적 특징 등을 서예에 부조기법으로 가미한 실험적인 작품으로서 드러낸다.

전시관람은 진천종박물관을 찾는 방문객이면 누구나 가능하며, 시간은 월요일을 제외하고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진천종박물관은 국내 유일의 종 전문 박물관이다.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